그리스도인으로공부를한다는것은
카테고리 종교 > 기독교(개신교) > 신앙생활 > 성공/리더십
지은이 양승훈 (CUP, 2009년)
상세보기

하나님을 믿고난 이후로 항상 고민하는 주제이다.
그리스도인으로 공부를 한다는 것은? 무슨 의미일까... 가 축약되어 있는거겠지.

한국에서 참 기독교를 싫어했던 나였는데 독일에 오고 험란한 과정속에서 하나님을 믿게 되었다. 아직도 내가 하나님을 믿는다는 것에 대해서 거부감을 가지고 있는, 놀라는 사람들이 많지만 나는 하나님을 믿으면서 살아가고 있다. 

하나님을 믿으면 그걸로 끝나는 것이 아니였다. - 그래서 난 이걸 하나님한테 낚였다라고 표현하지만, 사실은 낚아주셔서 감사하다. - 하나님은 좀더 나와 깊이 알아가시길 원하시고, 또 나의 모든 것을 새로 만드시길 원하셨다. 그중 하나가 공부를 한다는 것의 의미였다. 고민을 많이 하던 어느날 이 책을 만났고, 어느 정도 도움을 받게 되었다. 

제목 그대로 그리스도인으로 공부를 한다는 것의 의미를 담고있다. 현대사회의 특징들을 이야기하며, 현대사회가 가진 또하나의 종교인 과학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사람들이 가치중립적이라고 믿고 있는 과학이 사실은 가치중립적인 것이 아니며, 그리스도인으로서 과학자-저자인 양승훈 교수님이 물리학자이다, 혹은 였다.-는 하나님이 창조하신 세상을 발견하고 사람들에게 알릴 의무가 있다는 것을 이야기한다. 그리고 과학자들이 직, 간접적으로 할 수 있는 일들을 이야기한다.

그리스도인이라면 기독교적으로 산다는것과 사고하는 것,  그리고 학문한다는것-일한다는것-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자신만의 결론을 하나님앞에서 가지고 세상을 살아야한다고 생각한다. 아직 고민해보지 않은 분이 있다면 고민해보길 권한다.

Posted by 실버제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